네일영양제

이러지도 저러지도...충북 지자체 딜레마? / 충북 현대 HCN

페이지 정보

작성자 HCN 지역방송 작성일21-01-21 00:00 조회3회 댓글0건

본문



이같은 집합금지 제외 대상에서 빠진
업주들의 반발에,

충북도를 비롯한 도내 지자체는
중앙 정부 방침을 따라야 하기 때문에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는 불가하다는 입장입니다.

그런데 사회적 거리두기 위반 업소에 대해선
강도 높은 단속을 벌이지도 못하고 있어

방역과 민심 사이,
명확한 방향을 잡지 못하는 분위깁니다.

김택수 기잡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708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frans.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